본문 바로가기

사랑에 앞서, [나의 이야기] ***[1]나에게 닥친 가장 어려운 일들은 나로부터 벗어나기 힘들다는 데에 있었다. "아, 그거 아니지 않나?", "아닌거 같은데..."와 같은 말만 들어도,"... 내가 잘못 생각하고 있는 건가"와 같은 죄책감에 휩싸이곤 했다. 하지만 그 순간이 지나면 금새 잊어버렸고,유사한 일이 생기면 또 나는 내 스스로를 탓했다. "니가 모르는 뭔가가 있나보다." , "좀 더 객관적으로 살아야겠어." ..
조건 [나를 위한 이야기]   어느 순간 이제까지 살아온 날을 되돌아보게 되었다.   항상 걱정이 많았다. 일어나지 않은 일들에 대한 걱정이 주였다. 걱정은 많았고 그 많은 걱정을 함으로써 걱정이 해결되지는 않았으며, 머리 속을 끝없이 돌아다니는 걱정이라는 인형을 키우고 있었다.그런 나를 사람들은 부정적이라 명명했고 긍정적이라는 프레임에서 내가 변하기를 강요했다. 검은색 프레임에 검은색 안경알이 박힌 네모난 안경 속으로..
침묵의 힘 y 타인을 지적한다는 것. 침묵은 말이 없는 상태가 아닙니다.소리가 없는 상태입니다.말을 안하는 것도 일종의 말하기입니다.- 임재영 에세이. 인생이 적성에 안맞는 걸요. -누군가를 손가락질 하는 순간 상대를 가리키는 손가락은 검지뿐이다. 엄지를 제외한 나머지 세 손가락은 '나'를 향한다. 세 손가락의 무게를 감당할 수 있을 때 비로소 검지를 들어야 한다. 타인을 손가락질 하기 전에 내가 떳떳한지 족히 세번은 따져봐야 한다. 우리는 ..
소중한 너, 생각이 많아지고생각이 많아지고네 곁의 누구도 힘이 되지 않아 외롭겠지만가끔은 모두가 그렇단 사실을 잊지마내 사람 같은 친구도 나를 이해하지 못하고함께 살아온 가족조차 너를 쓸쓸하게 하지만사실은 깊이 사랑하고 있다는 사실을 잊지마골목마다 사람마다 바람만 가득찬 차가운 이 세상에 금쪽같은 시간을 뚫고네 안부를 물어오는 사람이 있다면 그것만으로 너는 충분히행복한 존재라는 사실을 잊지마제 걱정으로 매일이 벅찬 사람들이가슴 속의 혼란과 역경..
나를 잃어가면서 지킬 관계는 없다. 나를 잃어가면서 지킬 관계는 없다.사람은 내가 나를 소중히 여기는 만큼 상대방도 딱 그만큼 소중히 여겨주는 법이다. 진짜 배려는..내가 나를 소중하게 여기기에상대의 목소리에도 귀 기울이는 것이지, 내 귀를 자르고, 입을 없애는 것이 아니다.자존감을 높이자.자존감에 대해 생각해본다. 스스로를 지나치게 높이거나 낮추는 것이 아닌나 스스로 그대로 받아들이는 방법. 올라ⓒ이미지는 픽사베이
블랙시트로 부드러운 피부결을 만들어주는 <제이준 뉴블랙 물광마스크>   나는 이상하게 블랙 마스크팩이 좋았다. 고급스러운 마스크팩도 좋아하고.   고급스러운 무광 포장지에 금박으로 테두리를 두르니 더욱 고급스럽게 보인다. 이번에 만나본 <제이준 뉴 블랙 물광 마스크 35 ML / 1.18 FL.OZ.> STEP1 제이준 리얼 워터 샤이닝 비타 클렌징 폼부드럽고 풍성한 생크림 거품이 피부를 맑고 환하게 해주는 클렌징 폼으로 캡슐화 된 비타민 알갱이가 세안하는 동안..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지난 2018년 11월 14일, <신비한 동물들과 그렌델왈드의 범죄>가 드디어 개봉했다. 뉴트 스캐맨더(에디 레드메인)의 <신비한 동물사전>집필을 위해 일어나는 사건을 그린 이 영화는 해리포터 시리즈가 나오기 70년 전을 그리고 있다.Who will change the future?  어둠의 마법사인 '그린델왈드'가 자신의 추종자들을 모으기 시작하면서 그에게 대적하는 뉴트의 이야기를 그렸다. 죽은 ..
그것이 이기적인 것입니다. 내가 맞다고 생각하는 대로내 삶을 사는 것그건 이기적인 것이 아닙니다.내가 맞다고 생각하는 대로남에게 살도록 요구하는 것그것이 이기적인 것입니다.- 앤소니 드 멜로, <깨어나십시오> -문득, 다시금 나쁜 생각이 떠올랐다. 왜 본인의 역할에서 최선을 다하지 않고 남에게 전가하는 행동을 계속 하는지, 그대가 나쁜 사람이라고.그리고 오후가 되서야 생각을 정리한다.어차피 그대는 내가 아닌데,내가 그대에게 기대하는 것조차 나 스스로를 낮추..

티스토리 툴바